RomanticPanic's torso

다감각소설 3

카테고리 설명
오글거림이 많은 블로그. 하이퍼텍스트, 공동창작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 안개처럼 뿌연 화면 속에 어느 술집의 여자가 노래를 부르고 있었다. 짙은 화장에 가려지지 못한 매혹적인 점을 입가에 소중히 간직하고선... 그런 그녀는 자신이 매우 비참한 듯, 우울한 표정을 짓고 있었다. 그러니 이 노래가 우울할 수밖에... 흑백TV에 그녀의 촉촉한 목소리가 울려 퍼진다. 사람들은 그녀의 노래처럼 느리게 천천히 쉬어가며 술을 마신다. 그리고 그 느림 속에서 많은 이야기들을 한다. 그것은 흥겨운 노랫소리였다면, 존재하지 않았을 이야기들... 슬픈 음성이 사람들의 심장주변을 날카롭게 찌른다. 사람들은 발작을 일으키는 것만 같다. 그들의 심장은 피눈물을 흘리고 있다. 그 슬픔은 마치 억눌린 깊은 숨이 몸 전체를 뒤흔드는 것만 같다. 그런 발작에 사람들은 깊은 속마음까지 말하고 있다. 그것은 ..

  • 웃겨. 너무나도 웃긴단 말야. 그는 너무나도 웃겨. 하지만 나는 아무도 못 웃기지. 헤헷, 사실 나는 특별한 세상 속에 갇혀있거든. 어떤 세상이냐고? 후훗, 그럼 내 이야기를 듣고 놀라지도 말고 웃지도 말아줘. 이건 진심으로 하는 이야기니까. 그렇다고 진심으로 하는 거짓말은 아니란 뜻이야. 헤헷, 나는 말이지. 피아노의 요정. 즉, 피아노 속의 신이야. 그것도 아주 아름다운 피아노의 신이지. 얼마나 아름답냐면, 나의 연주에 모든 사람들이 끔벅 죽어. 베토벤도, 모차르트도, 바흐도 모두 넘어갔지. 후훗, 그건 모두 나의 매력이 매우 뛰어나기 때문이지. 암, 그렇고 말고! ... 그런데 말야, 요즘 무언가가 이상해지기 시작했어. 음... 뭐랄까. 그래! 날마다 내가 웃는 거야. 내가 웃는다고, 어떤 음악가의..

  • 피아노 속의 아이 웃겨. 너무나도 웃긴단 말야. 그는 너무나도 웃겨. 하지만 나는 아무도 못 웃기지. 헤헷, 사실 나는 특별한 세상 속에 갇혀있거든. 어떤 세상이냐고? 후훗, 그럼 내 이야기를 듣고 놀라지도 말고 웃지도 말아줘. 이건 진심으로 하는 이야기니까. 그렇다고 진심으로 하는 거짓말은 아니란 뜻이야. 헤헷, 나는 말이지. 피아노의 요정. 즉, 피아노 속의 신이야. 그것도 아주 아름다운 피아노의 신이지. 얼마나 아름답냐면, 나의 연주에 모든 사람들이 끔벅 죽어. 후훗, 그건 모두 나의 매력이 매우 뛰어나기 때문이지. 암, 그렇고 말고! ... 그런데 말야, 요즘 무언가가 이상해지기 시작했어. 음... 뭐랄까. 그래! 날마다 내가 웃는 거야. 내가 웃는다고, 어떤 음악가의 재미난 음악소리에도 웃지 않..